지난9월 조리원 면회를 왔던 우리 통통이는 크니쁘니 쥬스가 먹고 싶다고 했다. 크니쁘니는 처음 듣는 이름이라 무엇인지 물어봤더니, 어린이집 친구가 가지고 왔는데 너무 맛있었다며...(5살이 우리 통통이는 어린이집에서 무언가를 보고 듣고 오면 집에와서 얘기를 많이한다.)마트에서 판다는 정보까지 얻어왔다.

결국 그날도 아빠와 마트데이트를 했는데 그 당시 이마트에는 크니쁘니가 없었다고 한다.

티비광고에 마시면 키가 커지는 크니와 마시면 예뻐진다는 쁘니 라는 광고카피가 우리 통통이 귀에 쏙쏙 박혔나보다. 한참 공주를 좋아하고 있다보니 쁘니를 먹고 예뻐지고 싶다고 한다. 얼마 뒤 이마트에서 크니는 구매할 수 있었으나 쁘니는 찾을 수 없었다.

인터넷에 [크니쁘니]라고 검색해보아도 나오지 않고...어디서 구매할 수 있을까? 하다가 제조업체사이트 롯데칠성몰http://mall.lottechilsung.co.kr에서 구매할 수 있었다.


<롯데칠성몰 사진>


무료배송24 가격이 19,980으로 대형마트 구매가격보다 저렴하다.

옵션을 클릭해보면 사과&당근, 레드비트&&토마토 라고 나오는데 사과&당근크니, 레드비트&&토마토쁘니이다.

<롯데칠성몰 택배배송 사진>

평소 어린이집에서 받아오는 야채쥬스 등은 별로 좋아하지 않는 우리 통통이는 크니는 먹다가 엄마에게 남겨준다. 아마도 자기가 원하던 맛이 아닌가 보다. 쁘니는 예뻐진다는 말 때문인지 한 번에 원샷 해 주신다.^^;;

그렇게 맛있었다고 했으면서...^^;

정말 맛이 있어서 먹는 건지 예뻐질려고 먹는 건지 알 수가 없다.



<당근모양의 크니와 토마토모양의 쁘니>

125ml용량의 종이팩이라 아이들이 먹기에 딱 적당한 용량인 것 같다. 그런데 생각보다 당류가 13g(각설탕 3개 정도)이나 들어가 있어 놀랍다. 오가닉주스(유기농주스)라고 적혀있는데 당류가 생각보다 많아서 놀랐다. 다른 어린이 음료와 비교해 보아도 다른 음료는 250ml 정도에 14g인데 이건 125ml13g이니...원재료를 좋은 재료를 쓴다고 하더라도 이 부분에서 상당히 아쉬움이 남는다.

 

솔직히 음료의 맛보다 광고송이 더 입에 착 달라붙는다. 크니쁘니 노래를 좋아하는 우리 통통이를 위해 가사만 따로 옮겨 보았다~^^

 

크니쁘니 노래 가사

 

우리 함께 달라져 볼까요~

먼저 크니~

 

크니를 마시니 내 눈이 더 크니

크니를 마시니 내 입이 더 크니

크니를 마시니 내 손이 더 크니

크니를 마시니 내 몸이 더 크니

 

이번엔 쁘니~

쁘니를 마시니 내 눈이 예쁘니

쁘니를 마시니 내 입이 예쁘니

쁘니를 마시니 내 손이 예쁘니

쁘니를 마시니 내 맘이 예쁘니

 

모두 함께 건강하게~

~!

예쁘게 마시자





+ Recent posts